다양한 볼거리와 문화유적이 가득한 우리고장 경산
  • Home
  • 문화유산
  • 시를 빛낸 인물
  • 고려말, 조선시대 경산을 빛낸 인물
  • facebook
  • twitter
  • print

고려말, 조선시대 경산을 빛낸 인물

고려말, 조선시대 경산을 빛낸 인물
이름 업적
순비(順妃)
노씨(盧氏)
고려 제34대 공양왕의 비(妃)로 현을 장산군으로 승격
문평공(文平公)
전백영

관향은 옥산, 예조판서, 경기도 관찰사 호조판서 지냄

공민왕 때 문과에 급제, 우왕 때 간관으로서 이인임(李仁任)을 탄핵했다가 유배되었다.

석방 후 1390년(공양왕 2) 우간의대부가 되고, 조선이 개국된 뒤 대간을 거쳐 1397년 (태조 6) 병 조전서로서 서북면 선위사가 되었으며, 이듬해 풍해도 도관찰출척사가 되었다.

양헌공(良獻公)
정 연
본관은 초계, 정2품 벼슬을 지냈으며 음률에 정통하고 예에 밝았음
허 후 호응 응천, 조선 세종때의 충신
허 조 자는 중통, 호는 경암, 세조 20년에 좌의정을 지냄
박 해 호는 귀림, 고려 공민왕 때 홍건적의 서경 침입을 물리침
박찬조 성종 18년 정3품 (사재감정 - 궁중에서 어류, 수율, 소금, 연료 등에 관한 일을 맡아보는 관리)을 지냄
전 헌 자는 징지, 중동 17년 병과에 급제 성균사성권지(종3품)지냄
장자원 자는 성인, 호는 덕봉, 성종때 문장가
정응지 자는 원도, 연지(蓮池)의 주인 농수(農搜)
  • 담당부서 : 문화관광과
  • 담당자 : 최원영
  • 연락처 : 053-810-5363
  • 최종수정일 : 2015-09-15
  • 오류 및 불편신고

현재 페이지의 정보 및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좋아요 추천